10

박근령

#박정희 딸

#박근혜 동생

#박지만 누나

#천황폐하 드립

박근령
박정희 전 대통령의 둘째딸이자 박근혜 대통령의 동생. 한국여성바둑연맹 총재. 서울대 작곡과를 나와 육영재단 이사장, 어린이교통안전협회 총재, 한나라당 충북선거대책위원회 위원장, 대한댄스스포츠실업연맹 총재, 한국재난구호 총재, 세계바둑표준화협회 이사장 등을 지냈다.

2007년 14세 연하인 신동욱 공화당 총재(전 백석문화대 교수)와 약혼해 2008년 10월 결혼했다.

박근령씨가 일본 인터뷰에서 한 말⑤ - 천황폐하께서 사과했는데 뭘 또 사과?

  • *박근령 발언
  • *일본 니코니코 인터뷰
  • *과거사 사과 했잖아
  • *천황폐하도 했잖아
  • *일본의 상징=천황폐하
  • *그니까 사과타령 좀 그만해
  • *한국 창피해
망언제조기신 듯.png
니코니코 영상 캡쳐


-위안부 문제에 대해서 박근령씨와 같은 생각을 갖고 있는 사람이 많지는 않을 것 같다.


=저와 같이 생각하는 분들이 많죠. 정치권의 관점에서 보면 그걸 자꾸 정쟁으로. 특히 이런 말씀 드리겠습니다. 정말 나라를 걱정하는 참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저는 한 번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한일국교정상화를 통해서 나라 경제가 발전을 했습니까, 파탄이 났습니까. 그것부터 묻고 싶고 그 물질적인 풍요로움을 한일국교정상화를 반대하는 사람들까지, 반대했던 사람들까지도 저희 아버지를 친일반민족행위라고 비판했던 사람들도 그 경제발전의 열매를 같이 향유하고 있습니다. 물론 우리 서독간호사, 광부 또 월남파병해서 뭐 여러 그 아랍권을 뭐라 그러죠? 사우디 아라비아에 가서 많은 근로자들의 희생으로 우리가 여러가지 경제기반을 마련했지만 하여튼 분들의 희생으로 인해서 맺어진 아버지 시대 때 그 땐 국민이 혼연일체가 돼서 정말 그 경제를 고도성장하는 데 모두 총력을 기울였는데 그 열매를 그들이 향유하고 있습니다. 그걸로 고속도로도 다니고 그 분들이 고속도로도 안 다니느냐 그건 아닙니다. 그 분들도 이제는 미래지향적으로 가는 것이 그분들의 자녀 시대에도 크게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고.


그 다음에 감히 제가 이 자리에서 말씀을 드린다면 과거에 자꾸 사과라는 얘기를 많이 하고 있지 않습니까? (종이 뒤적) 제가 수상님들의 존함을 일일이 기억을 못하지만 1993년에 고노 담화가 있었고 또 물론 1964년 아버지의 오히라-김종필 담화에서도 아 참 과거사에 대해서 사과한다는 뜻에서 경제기반을 마련할 큰 돈을 아까 말씀드린대로 위안부 할머니들에게는 일일이 그 때 그 때 못갔지만 자녀들부터 잘 살게 해서 그 분들을 모실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고 이해해 주셨으면 하는 바람이 있고. 1993년도에 호리카와 모이히토?총리께서도 사과의 말씀을 하셨고, 이거는 총리가 하셨기 때문에 국가 대 국가로서 그 당시에 한국 정부가 받아들였고. 1996년도에는 기억하는 대로는 하시모토 유타로 수상께서도 또 말씀을 하셨는데 총리가 바뀔 때마다 자꾸 사과하라고 하는 그거는 참 남의 나라 먼 나라에서 볼 때 우리가 한 동네에서도 이웃하고 자꾸 타박하면 창피하듯이 과거 문제를 가지고 자꾸 갈등을 빚는 건 국가적으로 창피한 노릇이라고 생각합니다.



창피하다고요?.jjal



그리고 제일 중요한 것은 1980년대에 전두환 대통령 재직시에 전두환 대통령께서 일본을 방일하셨을 때 그 대 작고하신 히로히토 천황께서 천황폐하께서 전두환 대통령 각하 앞에서 통석의 염이라고 해서 우리가 아마 일본하고 한문을 쓰는 건 똑같이 쓸 것입니다. 애통하다의 통자와 애석하다의 석자. 통석의 염, 생각 염자를 표현하시면서 과거 6세기, 7세기 때 일본 황실이 만들어지는, 일본 국가가 형성되는 과정에서 신라와 백제와 같이 협력해서 국가를 건국한 것으로 물론 그 전에도 다 있지만 야마토엔가요? 제가 역사가 부족합니다.


그래서 반세기 전에 그런 일이 일어난 것에 대해서 정말 애통한 마음으로 여러분께 사과한다는 그 말씀을 하셨기 때문에 일본은 우선 어떤 관점에서 이해하고 싶으냐면 일본의 상징은 총리가 아니고 천황폐하로 알고 있습니다. 그러면 영국은 각 나라마다 민주주의를 다 색다르게 하고 있습니다. 공통분모는 민주주의지만 우리가 서울에서 일본 갈 때 페리호로 갈 수도 있고 동해로 갈 수도 있고 서해로 갈 수도 있고 비행기로 갈 수도 있고 다 방법이 틀리듯이 목적은 하난데 민주주의 그 나라의 여러가지 여건에 따라서 우선 영국은 여왕을 중심으로 성공회 민주주의를 하고 있고 미국은 청교도 유대 민주주의를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긍까 링컨 대통령 상 앞에 가서 어떻게 보면 모두 절 하고 좋아하고 워싱턴 동상 앞에 가서도 기독교적 관점에서 보면 우상숭배라고 할 수 잇겠지만. 청교도를 근본으로 한 청교도 유대 민주주의를 실천하고 있고. 중국은 삼황오제를 근본으로 한 중화인민사회주의를 하고 있습니다. 그러면 일본은 황국사관을 근본으로 한 천황민주주의를 하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총리가 선거에 의해서 바뀐다 하더라도 이런 표현, 저런 표현 여러가지 방법으로 이야기를 하고 정책을 펴나간다 해도 천황께서 어떻게 언급을 하셨느냐 그것이 가장 중요하지 않느냐. 저는 그런 식으로 우리는 받아들여야.


왜 전두환 대통령 때 왜 전두환 각하 내외께서 천황폐하를 그렇게 알현하신 거에 대해서 말을 안 하고 있느냐. 그런 것이 결국은 우리가 일본과 한일국교정상화, 아버지께서 분명히 정상화라고 표현하셨습니다. 지금 박근혜 정부의 말장난 같지만 말장난이 아니고 비정상화를 정상화로 하겠다는 그런 정치 코드가 있습니다. 키워드가 있는데 그렇다면 아버지께서 정상화 시켰다, 부부 사이에도 정상화라는 건 안 좋았던 사이도 가까워지는 거 그게 정상화입니다. 갈등을 빚을 때 비정상이죠. 지금 북한하고는 비정상이지만 민주주의를 수호해야 한다는 이념 때문에 어쩔 수 없는 동족상잔의 상태가 되어 있습니다만.



천황폐하 소리 좀 안 나게 해주세요.jjal


그래서 그것이 결국은 노무현 대통령, 저희 아버지를 그렇게 친일반민족 행위를 했다고 얘기했던 그 국회의원들까지도 보니까 한일국교정상화 30주년, 25주년, 40주년 할 때 너무나 가깝게 일본과 경축행사를 하시더라고요. 그래서 아, 이거는 내가 가까운 건 좋은데 남이 가까운 것은 안 된다 하는 건 결국 북한밖에 없습니다. 노무현 대통령이 설마 그런 생각을 하신 건 아니었겠지요. 그렇듯 노무현 대통령 각하께서도 주변 사람들의 정치적 입장만 자꾸 강요해서 마치 그렇게 일본하고 자꾸 과거사 문제를 얘기하는 사람들만이 노무현 대통령을 후보 시절에 강력하게 지지한 것으로, 어떻게 보면 착각도 좀 있고 그런 부분을 저는 참 안타깝게 생각합니다.


이제는 우리가 새로운 출발을 지난번에 우리 대통령께서 일본과의 경제 관계도 좀 더 열심히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하신 그런 발표로서 새롭게 출발하는 모습을 지켜봐 주시면 좋겠고 또 지근거리에서 보필할 수 있는 비서실장께서도 얼마전까지 일본 주 대사로 활동하신 분이었기 때문에 그 분을 워낙 인품이 좋은 분이시지만 그 분을 비서실장으로 발탁하실 때는 그만한 일본과의 관계를 좀 더 건설적으로 경제적인 입장에서, 자꾸 정치적인 입장에서 강조하는 거를 대통령은 이쪽 말도 듣고 저쪽 말도 듣고 그렇게 저는 좋은 신호탄으로 보고 있습니다.

87 2

8

한남또

#씹치남

#성폭행 성추행

#강도 살인

#메갤

한남또
'한국 남자가 또'를 줄인 말. 디시인사이드 메르스 갤러리에서 자주 사용하는 신조어로 흔히 한국 남성들이 저지른 다양한 강력범죄 소식에 '한남또'라 한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