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이태원 살인사건

#이태원 햄버거가게

#흉기에 찔려 숨진 피해자

#범인은 에드워드 아니면 패터슨

#에드워드 무죄 확정

#남은 건 패터슨

#토낀 지 16년 만에 한국 송환

이태원 살인사건
1997년 4월 3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버거킹 화장실에서 대학생 조중필씨(당시 22세)가 흉기에 어러 차례 찔려 숨졌다.

패터슨 징역 20년 선고

  • *패터슨이 찌른게 맞음
  • *법원의 달라진 판단
죗값 치르러 들어온 거니.jpg


드디어 '이태원 살인사건' 의 진범이 밝혀진 걸까? 2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 27부가 1심 재판에서 살인 혐의로 기소된 패터슨에게 징역 20년을 선고했다. 법원의 판단은 패터슨이 고(故) 조중필씨를 칼로 찔렀으며 에드워드 리가 공범이라는 것이다. (그러나 에드워드 리는 이미 무죄 판결이 났기 때문에 이번에 기소되지 않았음)


법원은 패터슨이 범인이라는 근거로 그의 손과 머리, 옷에 피가 에드워드 리에 비해 훨씬 더 많이 묻은 점과 (에드워드 리는 상의에만 약간 묻음) 화장실에서 나온 리가 바로 술집으로 간 반면에 패터슨은 머리와 양손을 씻고 옷까지 갈아입고 술집으로 간 점, 그리고 리의 진술은 일관적이고 객관적 진술에 부합하나 패터슨은 그렇지 않은 점 등을 들었다. (패터슨 측이 내세운 공소시효가 완성됐다, 범인은 키 큰 사람이다, 리가 환각 상태에서 범행을 저질렀다, 거짓말 탐지기에서 패터슨에게 진실 반응이 나왔다, 리가 소문 내고 다녀서 미군 범죄 수사대가 편견을 가졌다는 등의 주장은 하나도 받아들여지지 않음)


이에 패터슨 측은 어차피 대법원까지 갈 사건이기 때문에 항소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사건 기록 어디에도 패터슨을 유죄라고 할 증거가 없다고 주장함)


72 3

36

애플

#아이폰6

#애플페이

#스티브 잡스

#팀 쿡

애플
1976년 4월 스티브 잡스, 스티브 워즈니악, 로널드 웨인이 설립한 미국의 컴퓨터 기업. 애플Ⅰ, 애플Ⅱ, 애플Ⅲ, 애플 리사, 매킨토시, 아이맥, 아이북(맥북) 등 개인용 컴퓨터를 비롯해 휴대용 음악 재생기 아이팟, '스마트폰'의 개념을 널리 알린 아이폰, 애플TV 등을 출시했다.

2007년 사명을 '애플컴퓨터(Apple Computer, Inc.)'에서 '애플(Apple Inc.)'로 바꿨다. 2011년 췌장암 투병중이던 창업자 스티브 잡스(2011년 10월 사망)가 물러나면서 그의 뒤를 이어 팀 쿡 COO(업무최고책임자)가 CEO를 맡아오고 있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