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

박근령

#박정희 딸

#박근혜 동생

#박지만 누나

#천황폐하 드립

박근령
박정희 전 대통령의 둘째딸이자 박근혜 대통령의 동생. 한국여성바둑연맹 총재. 서울대 작곡과를 나와 육영재단 이사장, 어린이교통안전협회 총재, 한나라당 충북선거대책위원회 위원장, 대한댄스스포츠실업연맹 총재, 한국재난구호 총재, 세계바둑표준화협회 이사장 등을 지냈다.

2007년 14세 연하인 신동욱 공화당 총재(전 백석문화대 교수)와 약혼해 2008년 10월 결혼했다.

박근령씨가 일본 인터뷰에서 한 말④ - 위안부 문제 갖고 일본한테 뭐라 하지마

  • *박근령 발언
  • *일본 니코니코 인터뷰
  • *종북세력 쩔어
  • *좌경화된 대한민국
  • *황후폐하 ㄳㄳ
  • *노무현 전 대통령 디스
  • *우리의 이웃 일본을 내비둬

-그런 의미에서 언니에 대해 물어보겠다. 언니는 대통령이 되기 전이나 어린 시절에 일본에 대해 어떤 생각을 갖고 있었나?


=워낙 저는 공통분모, 형제 가족지간에는 서로 혈액형이 틀리고 해도 부모님에 대한 부모님이 하신 일에 대한 공통분모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동안에 과거사 문제로 박근혜 정부에서 많은 입장을 표명했지만 바로 얼마 전에 참 천만다행히도 일본과 협력관계를 적극적으로 펼치겠다는 발표를 하신 거에 대해서 형님 대통령께 찬사를 보내고, 또 많은 국민들이 그걸 적극적으로 지지해주시길 바라죠. 네 그렇습니다.


그동안에는 정말 정치권에서 좀 말씀드리기는 외람되지만 친북 심지어 종북적인 세력이, 지금 이 말씀 드리기 전에 우리는 감히 이렇게 말씀 드릴 수 있습니다. 우리 대한민국은 지금 공산화만 되지 않았지 이미 좌경화가 돼 있습니다. 그래서 그런 사회적인 배경에서 볼 때 그 정치권이 미국 의회와 같이 민주당, 공화당이 서로 복지 문제라든가 여러가지 정책에 대해서는 서로 갈등, 갑론을박을 하고 그런 건설적인 정쟁을 펼치고 있지만 한국은 이념적으로도 굉장히 대북 정책이 틀려서 참 그런 각도에서 우리가 이해를 해주셨으면 합니다.


특히 우리 형님, 대통령을 저는 이렇게 입장을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아버지 살아계실 때는 일본에 다 알려지지 않은, 아는 분들은 아시지만 관심을 갖고 귀를 기울이는 분들은. 일본을 대표하는 굴지의 봉사재단, 이런 데에 계신 분들이 아버지의 정부와 항상 친밀하게 교류하시면서 그 때 우리나라 심장병 어린이도 치료를 해주시고, 그런 걸 부탁을 해서. 그 분의 아드님이 심장병 치료 어린이를 해주는 데 15년 정도가 걸렸다고 합니다. 그 재단에서 돈을 바로 내지를 않고, 그렇게 하면 그게 봉사냐. 이미 돌아가신 분이지만. 니가 정말 봉사적으로 그 어린이를 치료를 해주려면 본인의 용돈에서 치료비를 제하면서 치료를 해줘라. 그래서 13년인가 15년 만에 그 돈을 다 갚았다고 제가 그렇게 들었습니다. 그리고 소록도 같은 데, 한센병 정착촌이 있고 한데 좀 잘해드리고 싶어도 나라가 어려워서 그런 재단에 부탁을 하셔서 거기서 새로운 병동도 지어주시고 그런 일화가 참 많이 있습니다.


그래서 그걸 감사드리기 위해서 박근혜 대통령이 아주 젊은 날 아버지 돌아가신 직후에도 자유로운 몸으로 일본에 일부러 방문해서 감사를 표하고 또 이따 기회를 주시면 얘기를 드리겠지만 그런 일본 정부와 한국 정부 간의 또 민간 차원에서 참 많은 협조가 이뤄져서 참 국익에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그런 부분이 너무나 알려지지 않고 있다는 것이, 저는 앞으로 그런 일을 많이 알리는 데도 좀 관심을..



-한센병 얘기는 나도 몰랐다. 한일 국교정상화 직후에 일어난 상황으로 물론 한국에서도 한센병에 대한 차별이 심했을 것으로 보인다. 치료를 위해 일본이 한국에 협력했다는 얘기인가?


=그렇다면 더 말씀을 드리자면 이 자리를 빌어서 황후 폐하께 대한민국 일원의 한 사람으로서 참 감사를 드리고 싶은 말씀이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정착촌이 참 많고 한센병을 그 갖고 있는. 근데 하.. 어느 날 우리 성나자로 병원에서 한 수녀님께서 우리 지금의 황후폐하께서 젊으신 날 진정서를 보내서 보내드리면서 좀 도와달라고 우리 한센, 왜냐하면 일본은 옛날부터 한센병을 치료하는 데 아주 선구자적인 치료방법을 개발해서 많은 혜택을 받고 환자들이있다는 얘기가 유명합니다. 그래서 그 얘기를 알게 된 수녀님이 황후 폐하께 편지를 보내서..


황후...폐하...?.jjal


-일본이 한센병 치료에 막 성공했을 시기인데 한국은 치료가 불가능해서 일본에 협력을 요청해서 대처했다는 건가?


=한국은 어느 정도였냐면 그 정착촌에서 이렇게 씨돼지를 줘서 사람들이 기피를 하니까 거기서 잘 자활의 길을 열어보시라고 이렇게 도와드리고 또 계란도 좀 많이 생산해서 팔으라고 하면 저거는 한센병 환자가 만든 거니까 먹으면 안 된다고 그래갖고 팔리지가 않아서 한 번은 어머니께서 한 번은 어머니 돌아가시고 우리 형님, 액팅 퍼스트 레이디 시절에 아버지께 말씀을 드려서 군납을 하도록 그렇죠. 그렇게 해서 다 소비할 수 있도록 한센병에 대한 이해부족으로 그렇게 됐었고. 그래서 그 황후 폐하 이야기를 잠깐 더 드리자면 그 당시에 그 편지를 받으시고 그 분이 가네야마 당시 주한 일본대사한테 지시를 하셔서 빨리 이 일을 처결하라 하셔가지고 나자로 병원에 그게 이제 거기 안성에 있는 나자로 병원을 지어주시고 또 평생 연구할 수 있는 연구소까지 지어주시고. 그래서 많은 한센병 환자들을 치유하기 위한 전문가들이 많으셨지만 우리 한 십수년 전의 우리도 그 덕택으로 한센병 환자가 더 이상은 발생하지 않는 그런 나라가 되었습니다.



-국교 정상화 직후의 상황이긴 하지만 한일 관계가 나빠 그런 협력을 받지 못했다면 한센병 근절은 힘들었겠다?


=그럼요 애를 썼어도 아무리 좋은 차가 있으면 뭐합니까? 운전할 사람이 없고 또 운전할 사람이 있어도 기름이 없으면 차가 굴러가지 않죠. 또 뭐가 있.. 그래서 그 때 그 병원이 개원할 때 우리 액팅 퍼스트 레이디 시절에 우리 형님께서 가서 기공식, 착공식 아, 준공식 축사도 하시고 기억이 납니다.



-그런 에피소드가 일본에는 잘 알려져 있지 않다. 과거 일본이 그렇게 한국에 협력을 했다는 이야기다. 한국인은 이런 일을 알고 있나?


-모르고 있습니다. 이것이 점점 알려질 기회를 왜 놓쳤느냐고 하면 아까 말씀드리다 말았는데 노무현 대통령 그 정부가 출범하면서 느닷없이 갑자기 저희 아버지에 대해서 아버지를 비롯한 각 국회의원들의 선친들에 대해서 친일 거기다가 또 반민족, 친일파가 아니라 친일반민족 행위를 한 사람들의 명단을 발표해야 된다. 또 대통령, 청와대죠. 직속 산하에다가 여러가지 기구를 줬는데 그 중의 하나가 과거사진상규명위원회. 그런 거를 두기 시작하면서 갑자기 박근혜 의원, 그 당시에. 그러니까 과거사를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거죠, 정쟁에.


그 때 저는 그것이 왜 부당하다 생각하느냐 하면 이미 이승만 대통령이 재직시 지난 1948년도에 반민특위, 해서 반민족행위특별위원회, 반민특위라는 기구에서 모든 문제들, 과거사에 대한 걸 모두 처결했습니다. 그러고는 한 20년 후에 아버지 시절에는 일한국교정상화를 하셔서 과거사에 대해서는 우리가 다 협상을 통해서 서로 이렇게 미래를 향한 그런 이웃으로 출발한다, 새롭게. 이렇게 방점을 찍었기 때문에 이걸 자꾸 얘기한다는 것은 마치 뭐 한 번 바람을 피고 또 이웃이 있다면 바람을 피운 남편한테 계속 화해한 다음에 계속 타박한다든가 이웃이 있다면 그 이웃이 옛날에 우리 집안에 어떤 피해를 입혔다, 그래서 그거를 아버지 시대에 선친 시대에 다 화해한다는 어떤 걸 표방하고 다 했는데도 그 다음 대에서 계속 얘기하는 그런 말하자면 역사를 후퇴시키는 그런 모양이기 때문에 그거는 국익에 피해를 줄 뿐이고.


단지 위안부 할머니들, 여사님들에 대해서는 하도 얘기를 많이 하시니까 제가 말씀을 좀 드려보자면 제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한일협정을 통해서 우리가 많은 자립경제, 자주국방이 이뤄질 수 있는 그런 기반이 마련됐기 대문에 위안부의 과거를 과거사를 갖고 계신 분들한테는 직접적인 그 때 그 때 배상 같은 어떤 그런 보상이 가지는 못했다 해도 나라에 더 큰 재원이 마련될 수 있는 계기를 통해서 이제는 이웃에 대고 자꾸 탓하지 말고, 전체적으로 나라가 잘 살게됐기 때문에 옛날에는 관심을 갖고 싶어도 먹고 살기 바빴지만 지금은 우리나라도 이제 경제가 많이 발전됐으니 이제는 우리가 우리 손으로 나의 어머니, 나의 할머니, 나의 누나분들을 자꾸 이웃에다 대고 말하지 말고 그때 내가 없었으니까 우리 어머니 좀 도와줘, 할 수 있지만 지금은 나부터 잘 살게 만들어 놓고 내가 잘 살게 됐으니 내가 아직까지 살아계신 어머니를 모신다는 그 위로를 해드리면서 이렇게 간다는 것이 더 중요한 우리의 몫이 아닐까 저는 그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헐.jjal


91 3

5

이진이

#황신혜 딸

#비율 논란

#엄마빽 논란

이진이
모델. 1999년생이며 본명은 박지영이다. 에스팀 소속으로 173cm의 키에 신체사이즈는 34-24-35다. 2013 S/S 서울패션위크 럭키슈에뜨, 2014 F/W 서울패션위크 박윤희, 2015 F/W 서울패션위크 J Apostrophe 등의 쇼에 섰으며 로열 파이럿츠의 '드로잉 더 라인'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다.
Loading...